컨텐츠상세보기

마감 일기
마감 일기
  • 저자<김민철>,<이숙명>,<권여선>,<권남희>,<강이슬>,<임진아>,<이영미>,<김세희> 공저
  • 출판사
  • 출판일2020-11-24
  • 등록일2021-07-22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8, 누적예약 0

책소개

“죄송한데…
마감 하루만 미뤄주시면 안 될까요?”- L 작가
발등에 불 떨어진 이들에게 바치는 현실 공감 에세이! 


모든 게 새삼스러운 때가 있다. 갑자기 청소가 하고 싶어지고, 평소 관심도 없던 뉴스가 세상 재밌고, 연락 한번 안 하던 친구의 안부가 문득 궁금해지고, 카톡 답장이 유독 빨라진다. 먹고 싶은 것도 많고 하고 싶은 것도 많아지는 시기. 지금 내 앞에는 끝내야 할 게 있는데, 이것만 빼고 모든 게 다 재밌어지는 때. 바로 ‘마감’.

『마감 일기』는 발등에 불 떨어진 이들에게 바치는 현실 공감 에세이다. 소설가, 번역가, 방송작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출판편집자, 일러스트레이터 등 각 분야의 내로라하는 마감 노동자 여덟 명―김민철, 이숙명, 권여선, 권남희, 강이슬, 임진아, 이영미, 김세희―이 저마다의 감칠맛 나는 필체로 ‘마감’을 이야기한다. 지금껏 들어본 적 없고, 누구도 말해주지 않았던 작가들의 숨은 속사정을 담은 마감 분투기다. 

각 저자의 마감 에피소드 마지막에는 또 한 명의 마감 노동자인 일러스트레이터 최진영 작가의 재기 넘치는 네 컷 만화를 실어 재미를 더했다. 또한 초판본 한정으로 각 저자의 『마감 일기』‘마감 소회’를 담은 한마디와 사인을 수록해 소장 가치를 높였다. 인생은 크고 작은 마감의 연속인 법. 오늘도 각자의 자리에서 치열하게 마감을 치르고 있는 이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저자소개

1965년 경북 안동 출생. 서울대 국어국문학과와 같은 학교 대학원을 졸업하고 인하대 대학원에서 국문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1996년 장편소설 『푸르른 틈새』로 제2회 상상문학상을 수상하며 등단했다. 솔직하고 거침없는 목소리로 자신의 상처와 일상의 균열을 해부하는 개성있는 작품세계로 주목받고 있다. 2007년 오영수문학상을 수상했다. 2008년도 제32회 이상문학상 수상작인 '사랑을 믿다'는 남녀의 사랑에 대한 감정과 그 기복을 두 겹의 이야기 속에 감추어 묘사하여 호평을 얻었다.

저서로는 소설집 『처녀치마』, 『분홍 리본의 시절』, 『내 정원의 붉은 열매』, 『비자나무 숲』, 『안녕 주정뱅이』, 『아직 멀었다는 말』, 장편소설 『레가토』, 『토우의 집』, 『레몬』, 산문집 『오늘 뭐 먹지?』가 있다. 오영수문학상, 이상문학상, 한국일보문학상, 동리문학상, 동인문학상, 이효석문학상을 수상했다.

목차

마감 근육 ─ 김민철

숨바에서 온 편지 ─ 이숙명 

스물에도, 마흔에도 마감  ─ 권여선

마감, 유감, 쾌감 ─ 권남희 

알콩달콩하고픈 마감에 나는 항상 앓고 닳고 ─ 강이슬 

마감이라는 캐릭터 ─ 임진아 

어느 5년 차 출판편집자의 ‘마감 증후군’ ─ 이영미 

좋아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 김세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