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뇌를 읽다, 마음을 읽다
뇌를 읽다, 마음을 읽다
  • 저자<권준수> 저
  • 출판사21세기북스
  • 출판일2022-01-10
  • 등록일2022-07-28
보유 2, 대출 2, 예약 1, 누적대출 7, 누적예약 16

책소개

서울대 가지 않아도 들을 수 있는 명강의, ‘서가명강’
뇌과학과 정신의학으로 치유하는 고장 난 마음의 문제들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강의를 책으로 만난다! 현직 서울대 교수진의 강의를 엄선한 ‘서가명강(서울대 가지 않아도 들을 수 있는 명강의)’ 시리즈의 스물한 번째 책이 출간됐다. 역사, 철학, 과학, 의학, 예술 등 각 분야 최고의 서울대 교수진들의 명강의를 책으로 옮긴 서가명강 시리즈는 독자들에게 지식의 확장과 배움의 기쁨을 선사하고 있다.

『뇌를 읽다, 마음을 읽다』는 서울대학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이자 세계적인 뇌영상학 전문가인 권준수 교수가 쓴 책으로, 35년간 임상과 연구 현장을 넘나들며 탐구해온 인간의 마음과 뇌에 관한 통찰을 담고 있다. 개인의 일상을 넘어 사회를 무너뜨리는 정신질환을 규명하고 치유하는 ‘의학’에서부터 우리 머릿속의 작은 우주 ‘뇌’의 실체를 밝히는 ‘뇌과학’까지, 두 영역을 오가며 인간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는 색다르고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펼쳐 보인다. 이 책을 읽다 보면 인간의 뇌란 무엇이고 우리에게 어떤 의미인지 알게 될 것이고, 나아가 우리를 괴롭히는 무수한 마음의 문제들을 풀어낼 단서를 발견하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학교실 교수로 재직 중이며, 서울대학교 뇌인지과학과 교수를 겸임하고 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하버드대학교 의과대학 방문교수로 있을 때 뇌 영상술을 이용한 정신질환의 기전을 연구했고, 이후 35년간 연구자이자 치료자로서 과학적 탐구를 통한 뇌와 마음의 관계를 분석하는 학문적 성과를 만들어가고 있다.
조현병과 강박증 분야의 국내 최고 권위자이자 세계적인 뇌영상학 전문가다. 정실질환의 조기 발견과 치료를 위해 힘쓰는 한편 잘못된 사회적 인식과 편견을 바로잡는 데 앞장서고 있다. 특히 대한조현병학회 이사장으로 활동하면서 ‘정신분열병’에 대한 사회적 낙인을 줄이기 위해 ‘조현병’으로 병명을 변경하는 일에 주도적 역할을 했다.
조현병과 강박증 등에 대한 370여 편의 논문을 국제 학술지에 발표했으며, 아산의학상(임상부문), 대한의학회 분쉬의학상, 에밀폰베링 의학대상, GSK학술상 등을 수상했다. 지은 책으로는 『나는 왜 나를 피곤하게 하는가』, 『강박증의 통합적 이해』(공저), 『쉽게 따라하는 강박증 인지행동치료』(공저), 『퇴근길 인문학 수업: 관계』(공저) 등이 있으며, 옮긴 책으로 『정신질환의 진단 및 통계편람』, 『만족』 등이 있다.

목차

이 책을 읽기 전에  학문의 분류
                   주요 키워드
들어가는 글  프로이트 시대를 건너 발견한 세상

1부 당신의 마음은 어디에 있는가
마음을 둘러싼 아주 오래된 궁금증
상상을 넘어 뇌의 실체를 마주하다
우리의 몸과 마음은 뇌와 함께 성장한다
유전 VS 환경, 뇌에 관한 진실과 오해

2부 나를 아프게 하고 타인을 위협하는 뇌
마음의 문제에 지배당한 사회
우울증, 삶을 뒤흔드는 슬픈 뇌
조현병, 마음의 끈을 놓친 아픈 뇌
공감받지 못하는 질병을 위한 이유 있는 변론

3부 행복은 마음이 아닌 머릿속에 있다
프로이트에서 푸코까지, 정신분석의 탄생
잘못된 믿음을 바로잡는 과학적 발견들
마음의 문제는 어떻게 해결하는가
행복한 뇌를 만드는 가장 확실한 방법

4부 과학의 최전선에서 읽는 마음의 미래
인간 고유의 능력을 위협하는 인공지능
천재를 만드는 것은 영감이 아닌 뇌다
정신분석의 시대에서 인공지능의 시대로
인간 정신에 과학이 깃들다

나가는 글  쉽게 무너지지 않는 마음의 비밀
주석
참고문헌